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질환·치료

[인터뷰] 내과 전문의 권영환 원장
8주 이상 기침 지속되면 만성 기침 의심해야
만성 기침 유발하는 원인 질환 치료가 우선

감기에 걸렸을 때 나타나는 대표적인 증상이 바로 기침이다. 그러나 감기가 아닐 때도 기침은 나올 수 있다. 폐렴, 심장 질환, 폐혈관 질환, 이물질 흡입 등의 질환이 있을 때도 다른 증세 없이 기침이 증상으로 나타난다. 특히 기침이 8주 이상 지속되는 만성 기침의 경우 다양한 호흡기 질환을 의심해야 한다. 내과 전문의 권영환 원장(마곡스카이내과)에게 만성 기침에 대해 물었다.


 권영환 원장 | 출처: 마곡스카이내과 권영환 원장 | 출처: 마곡스카이내과


Q. 기침은 기도 내에 이물질이 들어오거나 과도한 분비물이 생기는 경우 발생하는 증상인데요. 어떤 경우를 만성 기침이라고 하나요?
기침은 기도 내에 들어온 이물질이나 해로운 자극으로부터 기관지와 폐를 보호하기 위한 우리 몸의 정상적인 방어기전입니다. 대표적으로 음식을 먹다가 사래에 들리면 기도 내에 들어온 이물질을 내보내기 위해 기침을 하죠. 또 감기에 걸려 기관지에 분비물이 생기면 가래를 배출하기 위해 기침을 합니다. 이러한 기침이 8주 이상 지속되면 만성 기침으로 정의할 수 있습니다. 만성 기침은 정상적인 기침이라고 할 수 없고 병적인 기침이므로 원인을 파악하고 치료해야 합니다.

Q. 만성 기침을 유발하는 질환이 따로 있나요?
기침을 유발하는 대표적인 원인은 감기입니다. 감기에 걸리면 기관지에 분비물이 생기고 우리 몸은 이를 배출하기 위해 기침을 합니다. 이는 아주 정상적인 기침 증상이죠. 하지만 감기가 낫고 다른 증상 모두 괜찮아졌는데, 기침이 가라앉지 않고 8주 이상 기침이 지속되면 마성 기침에 해당됩니다.

만성 기침을 유발하는 대표적인 원인 질환으로는 상기도기침증후군, 천식, 위식도역류질환이 있습니다. 상기도기침증후군은 코나 비인두에 이상이 생겨 발생하는 기침으로 알레르기 비염, 만성 비염, 만성 부비동염 등에 의해 나타납니다. 만성 기침의 가장 흔한 원인이죠. 콧물과 코막힘 등의 증상을 동반하고 코가 목 뒤로 넘어가는 후비루 증상이 나타나는데, 후비루가 목이나 후두의 기침 신경을 자극하여 기침이 발생합니다.

다음으로 흔한 원인은 천식입니다. 보통 기침형 천식이라고 부릅니다. 전형적인 천식은 호흡 곤란이나 숨 쉴 때 쌕쌕거리는 소리가 나타나는데 반해 기침형 천식은 이러한 증상 없이 기침이 주증상입니다. 이를 정확하게 진단하기 위해서는 기관지의 염증 상태와 기관지 과민성을 측정해야 합니다.

마지막으로 위식도역류질환에 의한 기침이 있습니다. 이는 위산이나 음식물이 역류되어 식도나 인두부의 기침 신경을 자극해 발생하게 됩니다. 정확한 진단을 위해서는 24시간 식도 산도 모니터링 검사를 시행해야 하지만 검사 과정에 불편감이 있기 때문에 보통 치료 약물을 사용하여 호전 여부를 보고 진단합니다.

Q. 원인 질환 없이도 만성 기침이 유발되기도 하나요?
원인 질환 없이 만성 기침이 유발되지는 않습니다. 만성 기침을 유발하는 원인을 찾지 못했거나 진단 방법이 어려워 진단하지 못하는 경우만 있을 뿐이죠. 만성 기침은 폐렴, 폐결핵, 폐종양과 같은 심각한 호흡기 질환에 의해서도 발생할 수 있고, 드물게는 뜨거운 국물 음식을 먹다가 작은 뼈 조각이 본인 모르게 기관지 내로 들어가 기관지 염증을 일으켜 만성 기침을 유발하기도 합니다.

일부 환자는 각종 검사를 해도 원인이 분명치 않거나 의심되는 원인을 충분히 치료한 후에도 기침이 지속되는 경우가 있습니다. 이는 기침 신경이 과도하게 예민해져 발생하는 기침과민증이라 볼 수 있습니다. 기침과민증 환자는 특별한 이상이 없더라도 항상 목이 간질거리면서 무언가 걸려 있는 듯한 이물감을 느끼고, 차고 건조한 공기, 말을 많이 하는 것으로도 쉽게 기침이 유발됩니다.

Q. 치료가 시급한 만성 기침 증상은 어떤 것들이 있으며, 치료법은 무엇인가요?
만성 기침은 시도 때도 없이 기침을 유발하여 일상생활을 방해합니다. 기침은 주로 밤에 심해지는 경향이 있는데, 만성 기침이 있으면 수면을 방해하여 피로감을 증가시킵니다. 심한 기침은 가슴 통증을 유발하기도 하는데, 가끔 갈비뼈에 금이 가기도 합니다. 이러한 과도한 병적인 기침은 인후부에 손상을 주어 기침을 더 악화시키므로 진해제 등을 사용해 기침을 억제해야 합니다.

특히 천식성 기침인 경우에는 기존 만성 기침 치료 가이드라인을 바탕으로 치료하면 좋은 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 천식성 기침 치료제에는 흡입 스테로이제 또는 경구 류코트리엔 조절제가 대표적입니다. 천식성 기침은 코로나 19 후유증 중 하나로 거론되고 있는데, 이는 코로나 19 바이러스가 감염 후 잠재돼 있던 천식이 발현된 것으로 볼 수 있습니다. 물론 롱코비드 만성 기침 환자들의 많은 부분이 천식성 기침 환자라는 것이지, 코로나 19 바이러스가 어떤 경로로 천식성 기침을 유발한 것인지는 밝혀지지 않았습니다.

Q. 만성 기침을 가라 앉게 하기 위한 생활요법에는 어떤 것들이 있나요?
많은 사람이 감기나 독감, 코로나 19를 앓고 나서 기침이 지속되는데도 낫겠지 하고 그냥 방치하다가 기침이 악화되어 병원을 찾습니다. 기침이 2주 이상 지속되고 일상생활을 방해하는 정도라면 그냥 두지 말고 빠른 시일 내에 병원을 찾아 전문의 진료를 받는 것이 가장 좋습니다.

병원에서는 원인 질환 감별을 위해 흉부방사선 검사, 폐기능 검사, 호기산화질소 검사 등을 통해 만성 기침을 진단할 수 있습니다. 평소 기침이 자주 나타난다면 수분 섭취를 자주 하거나 껌을 씹는 방법으로 목을 건조하지 않게 하는 것이 좋습니다. 차고 건조한 공기가 기침을 유발하기 때문에 기침이 날 때는 야외 운동은 피해야 합니다. 또한 사무실이나 집에서 가습기를 사용하여 공기를 습하게 하는 것도 기침 예방에 도움이 됩니다.

  • 공유하기

    주소 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ctrl + v 를 눌러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하세요.

    확인
    닫기
서애리 하이닥 건강의학기자 | hidoceditor@mcircle.biz
기사보기
권영환 마곡스카이내과의원 전문의
기사보기